정보

의 보관물

새로운 장르에 대한 모험을 게을리 하지 않는 프로듀서, 로보타키(Robotaki)가 제이 울프(Jai Wolf)의 2016년 발표곡 ‘Gravity’를 리믹스했다. 원곡의 관조적이고 먹먹한 가사의 묘미를 해치지 않는 매력적인 트랙.
Advertisements

영국 브리스톨 출신의 프로듀서 크래카잣(Crackazat)의 두 번째 정규 앨범 [Rainbow Fantasia]가 발매되었다. 하우스의 기본 문법에 충실하면서도, 리듬과 소스들에서는 재즈의 흥겨운 그루브가 돋보인다. 재즈를 사랑한 뮤지션이 댄스 뮤직에 몰입한 끝에, 결국은 그가 영향 받았다는 매드립(Madlib)이나 자미로콰이(Jamiroquai)가 크게 떠오르지는 않는 독창적인 하우스 앨범이 완성되었다.
● 아래는 혼자 듣기엔 아쉬운 톰 미쉬(Tom Misch)의 ‘Watch Me Dance’ 리믹스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