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의 보관물

믿을수 없을 만큼 사랑스러운 멜로디를 조합해내는 폴란드 바르샤바(Warsaw)의 여성 프로듀서 Chloe Martini의 새로운 리믹스가 다시 한번 우리의 마음을 두드린다. 보컬 스타일을 비롯, 헤어스타일과 옷차림, 무대 매너, 앨범 재킷에 이르기까지 기인(?)으로 둘째 가라면 서러울 호주 출신의 천재 싱어송라이터 Sia의 히트곡 ‘Chandelier’를, 마치 반짝이는 보석함에 한 번 넣었다 꺼낸 것 같이 환상적인 스타일로 포장했다. 무척 어둡고 진중한 분위기의 원곡은 Maddie Ziegler라는 11살 댄서의 독특한 춤사위를 담은 뮤직비디오로 화제가 된 바 있다.
 

English translation will be updated soon.

Advertisements

자신을 ‘솀 퀘스쳔마크(Shem-Question-Mark)’라 불러달라고 한다. 이름도 독특한 런던의 이 뮤지션은 블랙뮤직에 뿌리를 둔 다양하고 폭넓은 장르를 다루는 ‘Darker than WAX‘ 레이블 소속의 트랙 메이커이다. 여유롭게 플로우를 타는 와우 필터 신스 사운드가 리듬과 멜로디를 동시에 지배하는 곡 “Serendipity”는, 곡 제목과 같이 흑인음악과 전자음악의 적절한 조합을 통한 뜻밖의 즐거움을 듣는 이에게 선사한다.
 
English translation will be updated so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