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의 보관물

avatars-000023846058-f49qq6-crop역시 세상은 넓고, 숨은 고수들은 많더라. 서울로부터 조금 먼 전북 군산의 음악 크루 애드밸류어(Addvaluer)를 이끄는 비트 뮤직 프로듀서 그레이(Graye). 처음에는 그레이(Grey)라고 읽는지, 사투리인 ‘그라예’라고 읽는지 혼돈이 왔다. 의도된 것 같은 동음이의어는 그렇다 치고 처음 들은 라이브에 놀랐고, 레코딩된 음악들에 신선함을 느꼈다. 하지만 이제 다행이다. 이제부터 ‘국내 비트 신의 아이돌, 그레이’라고 아는 척 할 수 있어서.
‘찡땅똥양’이라는 알 수 없는 제목의 칠웨이브풍 트랙은 레이블 영기획(Young, Gifted & Wack)의 유일한 여성 아이돌(!) 후쿠시 오요(Fuckushi Oyo)의 관능적인 목소리와 비트가 인트로부터 충분한 매력을 발휘하는 곡이다. 조만간 발매될 EP ‘MON’도 꼭 구해서 들어보자.
Sometimes genius seems to be hiding in plain sight. Leading the music crew Addvaluer in Gunsan, beat music producer Graye is one of them. The spelling of his alias seemed to us a pun at first, and it was confusing whether to read it as ‘grey’ or the korean dialect ‘graye’. Puns and wordplay aside, his live performance was a pleasant surprise. His records were also a breath of fresh air. We pride ourselves on the knowledge of this up-and-coming producer, one we’d like to call, ‘Korean beat-scene idol star’.
This chillwave track, mysteriously titled ‘찡땅똥양’, features Fuckushi Oyo, the only female idol(!) star from label Young, Gifted & Wac. The allure of her voice has the ability to grab the listener early on in the track. Don’t forget to also check out the forthcoming EP from this producer, ‘MON’.
Translated by Wager
Advertisements

artworks-000051345571-1uo3yf-crop
독일의 뉴디스코 뮤지션 Justin Faust가 미국의 유명 팝 가수 Justin Timberlake의 데뷔 앨범 Justified에 수록되어 있던 Like I love you를 리믹스했습니다. 원곡의 프로듀서는 Pharrell Williams네요. Justin Faust가 좀 더 시원하고 달콤한 트랙으로 리믹스 하였습니다. 그의 페이지 좋아요를 누르면 무료 다운로드도 가능하군요.
German nu-disco producer Justin Faust has remixed ‘Like I Love You’ from Justin Timberlake’s debut album ‘Justified’. Faust has created here a cooler and sweeter track than the original by Pharrell Williams. The track is also available for free download in exchange for a ‘Like’ on his Facebook page.
Translated by Wager

Bobby Tank가 안내하는 Maximal Sound
발매된 시기는 조금 지났으나, 여러 번 빌리버킨에 소개된 적 있는 능력있는 영국의 프로듀서 Bobby Tank의 최근 작 “The Way” 를 가져왔다. 심플한 구조의 리듬으로부터 시작하여 점층적으로 쌓여가는 사운드는, 플레이타임 2분 40초 경 터지는 헤비한 베이스 라인과 3분 30초부터 시작되는 긴박한 비트를 통해 우리에게 여러 차례 ‘Maximal’ eargasm을 선사한다. 듣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을 뿐 아니라 우주공간 어디론가 데려다 줄 수 있을것처럼 근사한 곡.
Though it has been quite a while since the release, billie birkin brought Bobby Tank’s fresh tune ‘The Way’. Bobby Tank is a British producer whose name has been frequently mentioned by billie birkin. The tune starts off by presenting a simple rhythm followed by gradually built up sounds. Its heavy bass line at 2 min 40 sec and pressing drum beats at 3 min 30 sec will provide maximal eargasm to the listener. It is a remarkable tune that will not only fascinate the listener but also take him/her away to somewhere in outer space.
Translated by HYPERREALITY

artworks-000051300730-490i3h-t500x500클로에 마티니(Chloe Martini)라는 이 어여쁜 이름의 뮤지션은 이제 막 20살이 된 폴란드 워쇼 출신의 여성 프로듀서다. 영향받은 아티스트로 류이치 사카모토(Ryuichi Sakamoto), 보노보(Bonobo), 자미로콰이(Jamiroquai), 그리고 제임스 블레이크(James Blake) 등 세기를 아우르는 애시드, 인스트루멘털 아티스트들을 꼽는 그녀의 음악들은 칠웨이브, 덥스텝, R&B 등 우리에게 익숙한 음악적 흐름들을 가감없이 반영한다. 당장 팝 트랙으로 내놓아도 손색없는 최신 트랙 ‘About Me’는 수많은 R&B 트랙들의 잔상을 떠오르게 하는 영롱하고도 매혹적인 트랙이다. 트랩에 가까운 그웬 스테파니(Gwen Stefani)의 히트곡 ‘Luxurious’의 다소 파격적인 리믹스와 싱어 안나 폴(Anna Paul)이 참여한 ‘Now You Know’ 도 놓치지 말자.
Chloe Martini is a 20-year-old female producer hailing from Warsaw, Poland. Influenced by instrumental artists such as Ryuichi Sakamoto, Bonobo, Jamiroquai, and James Blake, she encompasses various musical genres that reflect current trends like chillwave, dubstep, and R&B. ‘About Me’ is a fascinating tune that can easily be taken as a pop single, reminding us of images of R&B tracks. A drastic remix of Gwen Stefani’s hit single ‘Luxurious’ which can be considered as a trap and ‘Now You Know’ featuring Anna Paul are also not to be missed.
Translated by HYPERREALITY

 

리믹스의 묘미 2
빌리버킨은 아무래도 원곡을 환골탈태시키는 기막힌 리믹스 트랙에 잘 반하는 것 같다. 이 곡은 오래 전부터 아껴놓은(라기보다 당연히 빌리버킨에 이미 리뷰 한 줄 알고 쓰지 않고 있었던;) 트랙으로, 한국계 멤버가 소속되어 우리에게도 그 이름이 몹시 익숙한 힙합그룹 ‘Far East Movement‘의 원곡 ‘Rocketeer‘를 eargasm이 작렬하는 일렉트로닉 신스팝으로 변신시킨 영국 프로듀서 Starsmith의 Remix 버전이다.독특하게도 대학 재학시절 Saxophone 실기를 주 전공으로 하며 클래식을 공부한 Starsmith는, 이미 여러 개인 작업 뿐 아니라 Lady Gaga, Robyn, Timbaland, Katy Perry, Little Boots, Passion Pit 등 수많은 유명 뮤지션의 훌륭한 Remix 작업으로도 줄곧 실력을 인정받아왔다.
곡의 흐름과 동시에 점점 고조되는 감정을 따라 곡 후반부에 이르면, 심플한 메인 멜로디만으로 원곡보다 훨씬 풍부한 신디사이저 – 기타 – 피아노 편곡을 해낸 Starsmith에게 감동에 젖은 박수를 보내지 않을 수 없다.
It seems like billie birkin is in love with every remix that transforms its original tune into something totally new. In that sense, the track we are to introduce here is not different at all. A compelling remix of Far East Movement’s ‘Rocketeer’ by a British producer Starsmith, which we have set aside for quite a long time, is an electronic synthpop tune that successfully supplies listeners with eargasm.To our surprise, Starsmith majored in classical music with emphasis on saxophone during college. Apart from his solo project, he has gained recognition by working on remixes for Lady Gaga, Robyn, Timbaland, Katy Perry, Little Boots, Passion Pit, and etc.
We can’t help but give him a warm round of applause when the track approaches its emotional peak along the line and unleashes sweet melodies with ample sounds made by the synth, guitar, and pian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