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unnamed (2)파티 기획/투어 브랜드 “Move Your Ground”가 대구와 울산에서 흥미로운 여정을 펼친다. 9월 9일 대구, 10일 울산에서 2회에 걸쳐 펼쳐질 공연에는 야광토끼(Neon Bunny), 코토바 셀렉트(Kotoba Select), 골드문트(Goldmund), 아슬(Aseul)이 함께 한다. 자세한 내용은 아래 소개글과 포스터를 참고!

MOVE YOUR GROUND는 당신의 그라운드를 움직일 공연, 이제껏 좀처럼 접하기 힘들었던 음악들을 만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보자는 뜻으로 국내외의 다양한 색깔의 전자음악을 하고 있는 뮤지션들의 공연과 파티와 콘텐츠들을 가능한 지속적으로 즐겁고 소소하게 기획하고자 합니다.
그 첫번째 시도로 서울을 포함한 여러 따뜻한 도시들로 떠나 많은 분들을 만나고 싶은 마음에 Move Your Ground Tour를 생각하게 되었고, 박파노와 평소에 친하게 지내고, 공연에 목말라 있던 골드문트와 함께 머리를 맞대고 공연장과 뮤지션들을 섭외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리하여 골드문트(Goldmund), Aseul(fka Yukari), 일본에서 오는 코토바 셀렉트(Kotoba Select) 그리고 마지막으로 야광토끼(Neonbunny)가 합류한 이 유쾌한 라인업으로 대구, 울산으로 투어를 떠납니다.
그리고 아직 발표되지는 않았지만. Move Your Ground Tour의 마지막 종착역으로 9월에서 10월 사이에 여러 뮤지션들과 함께 서울에서 하루동안 열리는 페스티벌을 만드는것을 기획중에 있습니다.
Move Your Ground Tour를 이후로 즐겁고 유쾌한 공연들과 콘텐츠들을 기획하여 재밌는 자리들을 계속 만들어 여러분들과 만나고 싶습니다.
우리의 음악은 당신이 듣던 음악과는 다를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음악을 듣는 진짜 즐거움은 그런 거니까요. 조금은 낯선 노래 안에서 나도 몰랐던 나의 취향을 발견하는 것. Move Your Ground에서 당신의 새로운 그라운드를 찾아 보세요.
Facebook https://www.facebook.com/moveyourground/

‘너여야’, 스패즈키드(Spazzkid)와 함께 한 ‘Daytime Disco’ 등을 공개하며 국적을 뛰어넘은 활동을 펼치고 있는 야광 토끼(Neon Bunny)의 정규 앨범 [Stay Gold]가 발매되었다. 서울을 테마로 오리지널리티를 담기 위해 노력한 ‘Romance In Seoul’과 ‘Forest of Skyscrapers(빌딩의 숲)’을 포함해 9곡이 수록되었다. 퓨처 베이스, 칠 트랩같은 동시대 음악의 장르적 흐름에 탑승하면서도 직관적인 가사와 코드워킹의 매력을 잃지 않았다. 사운드 클라우드에 공개된 두 곡 중 ‘All I Want Is You’를 들으며 무더위를 식혀보자.

Jesse-Boykins-III
B A R T H O L O M E W
시카고의 R&B/Soul 싱어송라이터 Jesse Boykins III의 새 앨범이 공개되었다. 여전히 아름다운 무드와 목소리, 그의 표현이 마음을 녹이는 멋진 앨범이다. Isaiah Rashad, Noname, Kilo Kish, Little Simz, Syd 등 여러 뮤지션들의 피쳐링과 함께 17개의 트랙이 담겨있다.
 

DukeDumontFor Club Play Only
많은 히트곡을 내며 런던의 인기 프로듀서/히트메이커가 된 Duke Dumont의 새로운 EP가 발매되었다. 이 EP ‘For Club Play Only 4’에는 총 2개의  트랙이 수록되어 있으며 댄스플로어를 위한 에너지가 느껴지는 곡들로 이뤄져 있다.

Vegas Trip Cover 1.jpg
N E W  
Vegas Trip은 Glam Gould를 중심으로 네 명의 프로듀서가 결성한 collective이다. 호스트를 중심으로 다양한 게스트를 섭외하여 매번 새로운 주제의 프로젝트를 선보일 예정이다.
그들의 첫번째 컴필레이션 앨범 <Liquid>에서는 TR808 드럼을 바탕으로 프로듀서 각자가 해석한 댄서블한 여름밤의 무드를 표현하였다.
참여진으로는 호스트 프로듀서 Wellawood, KevinfromSeoul 게스트 Deepshower,Ioah,Plan8, Featuring으로 Jeebanoff가 함께하였다.
앨범 디렉팅에는 Glam Gould, 아트 디렉팅과 디자인에는 각각 포토그래퍼 Monsieurato, 디자이너 Jazzymove(of dopebed) 가 담당했다.
 
1. Kevinfromseoul-Bae
매력적인 인트로가 돋보이는 트랙 “Bae”는 심플한 하우스 비트 위로 속삭이는 듯한 보이스 샘플과 경쾌한 리듬 파트가 어우러져 시원한 여름 밤, 연인과의 드라이브를 연상시킨다. 열대야에 녹아 미끄러지는 듯한 리드 신스와 대비되는 조근조근한 퍼커션 루프를 듣고 있자면 당장이라도 떠나고 싶은 들뜬 마음을 공감하게 된다.
2. Wellawood – Coconut season
몇 년 전인가, 칵테일을 마시며 듣고 싶은 음악을 주제로 곡을 만들었던 적이 있다. 이 곡 역시 ‘여름 밤해변가에서의 피나콜라다’를 상상하며 만든 테마 송이라고 한다. 보코더와 신디사이저의 밝고 시원한 색채 위로 어우러지는 다채로운 리듬 변주는 피나콜라다가 가진 조금은 화려하고 동시에 조금은 키덜트적인, 그런 맛을 상상하게 한다.
3. Deepshower- Replay feat. Jeebanoff
피쳐링으로 참여한 보컬 Jeebanoff는 이전에도 Deepshower 와의 공동작업을 통해 하우스가 표현할 수 있는 다양한 매력을 이미 보여준 바 있다. 이번에도 역시 두 뮤지션의 조합은 빛을 발한다. 미니멀한 편곡 덕에 보컬의 음색은 하나의 악기 혹은 목소리 그 이상으로 돋보이며, 청중을 끌어당기는 힘을 갖는다. 최소한의 재료를 이용해 최대한을 이끌어내기 위한 공간과 음색에 대한 실험이 엿보인다.
4. Plan8-want
Plan8은 이 곡을 통해 여행이 주는 설렘을 표현했다고 한다. 그러나 ‘설렘’이라는 키워드를 익숙하게 연상해낼 수 있는 곡은 아니다. 되려 듣는 상대로 하여금 그가 정의한 형태의 설렘을 경험하고, 상상케하는 듯하다. 서정적인 코드 진행과 어우러지는 아기자기한 소스 위로 반복되는 보컬 샘플이 전달하는 도발적인 메시지 역시 음악을 감상하는 데 상상력을 더한다. 사운드 뒤에 감춰진 감정에 대해 생각해보게 된다.
5. Ioah – Deny feat. Jeebanoff
하우스 비트 위로 반복되는 물기어린 ep, 그리고 보컬의 나른한 미성은 관계를 둘러싼 미묘한 감정을 통과한다. 그 후 점차 중첩되며 등장하는 다양한 악기들은 퇴폐적이고도 아름다운 분위기를 고조시키며 마치 끝없이 반복될 듯이 어디론가 흘러간다. 보컬이 나오지 않는 아웃트로에도 가사에 담겼던 감정의 흔적이 잘 배어있다. 여름 밤의 습기와 그로 인해 흐려진 도시의 불빛들, 그리고 취기가 연상된다.

글/Glam Gould

Tracklist
1.KevinfromSeoul – Bae
2.Wellawood – Coconut Season
3.Deepshower – Replay feat.Jeebanoff
4.Plan8 – Want
5.Ioah – Deny feat.Jeebanof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