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

11206951_924399670931645_1193127850457546098_n투스텝 개러지, 그라임 사운드의 재유행 속에 두각을 보이는 프로듀서 프레디타(Preditah). 디스클로저(Disclosure), 제시 웨어(Jessie Ware) 등 여러 음악가와의 교류로 대중에게 모습을 보인 그가 첫 앨범을 준비중이다. 딥 하우스 신의 인기 보컬 야스민(Yasmin)이 참여한 ‘Supernaturally’는 90년대 투 스텝 비트의 추억을 자극하면서도, 보컬의 매력을 마음껏 발산한 곡이다.
Preditah, a stand-out amid the return of 2-step and grime sound. Publically portrayed in collaborations with many artists including Disclosure and Jessie Ware, the Birmingham producer is getting ready to drop his first album. The diva of deep house scene Yasmin will team up with him for ‘Supernaturally,’ now to bring back the memory of 2-step beats from the 90s, and to let the songstress blast.
Translated by Mngchy

40662_457033214574_4296030_n타이거 디스코가 태어나서 처음으로 제대로 디제잉을 해야겠다! 라는 마음을 먹었을 때 너무나 사랑하던 The Phantom’s Revenge입니다.
이 양반의 주특기는 우리들이 잘 모르는 옛 디스코들에서 샘플링을 완전 잘 써내어 신나는 누 디스코로 새롭게 만들어 줍니다.
날씨도 흐리고 우울한데 신나는 노래도 좀 들읍시다. (이 글을 쓸 때는 날이 흐렸답니다 : 편집자 주)
Here comes the track ‘The Phantom’s Revenge’ that Tigerdisco used to adore at the time he decided to do djing for real for the first time in his life.
His specialty lies in creating brilliant sampling works and giving a new spirit of upbeat Nu disco to old and unfamiliar disco songs.
Let’s have some fun music to fight against this cloudy and depressed weather.
Translated by Madeleine Libre

“Cumeo Project is a fucked beat based in Seoul.”
우주인의 메시지처럼 한 줄의 강직한 소개글을 보내 온 신비의 듀오 쿠메오 프로젝트(Cumeo Project)는, 근래 서울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프로듀싱 팀이다. XLR8R, Ambassadeurs, Svnset Waves 등 유수의 매체와 음악가들의 응원을 받으며 나아가는 그들의 행보에 주목할 것!
● 이 믹스셋에 대한 간단한 코멘트와 가장 잘 어울리는 술이나 음료를 추천한다면, 그리고 이유는?
믹스셋의 주제는 Tropical Psychedelia, (특히, 호주 프로듀서 Waveless의 요청으로 리믹스한 numb는 빌리 버킨 최초 공개입니다) 여름이니까 술은 달콤하고 신선한 순하리 소주가 잘 어울리지 않나 싶어요.
● 가장 좋아하는 가상 캐릭터(히어로, 만화나 영화 캐릭터 등)와 그 이유는?
호머 심슨, 호머 심슨처럼 아무 생각없이 사는 삶이 부럽습니다.
● 내 삶에 가장 많은 영감을 준 아티스트는?
(광호) 빈센트 갈로, (상민) 까뮈
이들은 최근 이태원과 홍대 등지의 로컬 파티는 물론, LONE의 내한 공연 오프닝을 맡기도 했다. 더 많은 정보는 페이스북에서.
SoundCloud / Facebook
● Can you describe your mixset in a few words? What kind of beverage (alcoholic/non-alcoholic) do you think fits in with the mixset?
Tropical psychedelia. (note: Billie Birkin exclusive “Numb”, a remix track requested by an Austrailian producer Waveless) It’s summer so a bottle of fresh sweet soju Sunhari will get along together pretty well.
● Your favorite virtual character? (Superhero, comic book/film character, etc.) Any reason why?
Homer Simpson, I wish I could hustle forever just like him.
● Who is the most inspiring artist to you?
(Kwangho) Vincent Gallo, (Sangmin) Camus
● このミックスについてのコメント、また一番似合うと思う飲み物は?
ミクスセットのテーマはTropical psychedelia、(特に、オーストラリアのプロデューサーwavelessから頼まれ、リミックスしたnumbはbillie birkinにだけの初公開なのです。)
夏だから酒は甘くてフレッシューなスンハリ焼酎がよく似合うんじゃないかなあっと思ってます。
● 一番好きなキャラは(ヒーロー、漫画や映画キャラクターなど)とその理由は?
ホーマー・シンソン、ホーマー・シンソンって何も考えず生きていくのがうらやましい。
● 自分の人生に最も影響を与えた人物とは?
(グァンホ) Vincent Gallo, (サンミン) Camus
Track List.
1. Waveless – Numb (remix by cumeo project)
2. Cumeo Project – I feel you
3. Cumeo Project – Holding up
4. Cumeo Project – Felt it inside
5. Cumeo Project – Photon rocket
6. Cumeo Project – Signal waves
7. Lordkanti – Untitled
English translated by Mngchy / Japanese translated by Abyss

이미 GoldlinkBedtime Story, Planet Paradise 등의 곡 프로듀싱으로 묵직한 groove와 날카로운 hi-fi함 모두를 놓치지 않는 독보적 감각을 충분히 입증한 Louie Lastic이 자신의 이름으로 새로운 트랙들을 발표했다. “Close2u“에는 groove를 더 단단하고 쫄깃하게 받쳐주던 Goldlink의 랩은 없지만, 대신 매끄러운 현악 샘플과 공간감 가득한 보컬의 풍부한 감성이 더해졌다. 더불어 이틀 전 Soulection 레이블의 White Label 시리즈 열 다섯번째로 공개된 세 트랙에는 Louie Lastic 특유의 장르적 경계를 허물어 쌓아올린 리듬감이  엿보이는데, 이 중 8-90년대 P-funk와 Jazz pop의 감수성이 고스란히 담긴 “Say Yes“를 추천한다. 지난 5~6월 Snakehips와의 북미 투어를 성공리에 마친 그는, 오는 10월 또 한 차례 자신만큼이나 스펙트럼 넓은 뮤지션 Griz와의 투어를 앞두고 있다.
Louie Lastic who has proven his unique and stylish sense by catching both hi-fi sharpness and the heavy groove producing Gold Link’s Bedtime story, Planet Paradise and more, has released new tracks under his name. The track “Close2u” is not joined with Gold Link’s rap which use to backup the groove in a somewhat solid and mushy way in his former produced tracks, but instead is filled with a more abundant sound created by a smooth string sample and a space-full vocal. Also, Louie Lastics’s unique sense of rythme created by neglecting the boundaries between genres can be found in the three new tracks that were released from Soulection labels as the 15th volume of the ‘White label series’ two days ago, especially in the title ‘Say Yes’ which is a collaboration of P-Funk from the 8-90s and Jazz pop that is recommended.
After a successful tour in North America along with Snakehips last May-June, Louie Lastic is planning another tour this October with Griz, whom shares a broad spectrum of music just as himself.

Translated by Kakashipanda.

브루클린의 사운드 연구가, 오베이 시티(Obey City)의 퓨처리스틱 팝, ‘Airy’의 뮤직 비디오가 공개됐다. 럭키미 레코드(LuckyMe Records)를 통해 공개된 EP [Merlot Sounds]의 마지막을 장식한 이 곡은 보컬리스트 케렐라(Kelela)가 참여했다. 관능적인 신시사이저 멜로디에 더해진 R&B 보컬이 더없는 안정감을 준다. 네오 소울 감성에 충실한 ‘Send Me Out’에서도 둘의 합은 빛났다.
The music video for Brooklynite sound artist Obey City’s futuristic pop record ‘Airy’ has been revealed. The last track on Obey City’s EP Merlot Sounds, out on LuckyMe Records, ‘Airy’ features Kelela on vocals. The R&B vocal work interposed with mesmerizing synth melodies thoroughly balance out this track. Kelela and Obey City have already proved how solid their collaboration could be on ‘Send Me Out’, a track noteworthy for its authentic Neo Soul vibe.
Translated by Wager.

팔로우

모든 새 글을 수신함으로 전달 받으세요.

다른 39명의 팔로워와 함께 하세요